Rancho Cucamonga라는 도시다.
10번과 15번 210번의 프리웨이가 지나가는 위치에 있다.
지인들이 대부분 그 동네에 살았고...
주변도 Loma Lina보다 나은 환경이었구...
아파트도 깔끔했었다.
나름 정이 들었던 아파트다.
저작자 표시
신고

'미국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San Francisco  (0) 2011.08.03
Bass Pro Shop  (0) 2011.08.03
2번째 둥지를 튼 아파트 (랜초 쿠카몽가)  (0) 2011.08.03
토네이도...  (0) 2011.08.03
처음 이사해서 살던 아파트 (Loma Linda)  (0) 2011.08.01
Grand Canyon  (0) 2011.07.31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