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리포트 이우인 기자] '1박2일' 막내 이승기가 마지막 방송에서 '저질 그네타기'로 큰 웃음을 선사했다.

26일 오후 방송된 KBS 2TV '해피선데이-1박2일' 마지막 추억 레이스 그 두 번째 이야기에서 이승기는 베이스캠프 마당에 걸려있는 대형 그네타기에 도전했다. 하지만 뻣뻣한 몸 때문에 의외로 타지 못하는 모습에 이승기 자신도 당황해 "반동을 어떻게 주는 거냐"며 도움을 요청했다.

이에 나영석 PD는 "이승기가 문제가 있다"고 지적했고, 멋쩍어진 이승기는 "그렇게 이상했냐"고 되물었다. 결국 멤버들의 도움을 받아 그네타기에 재도전했지만 결과는 '저질 그네타기'라는 자막이 나올 만큼 참담했다.

한편 '1박2일'은 이날 방송을 끝으로 지난 5년 여 간의 여행을 끝내고 내달 4일 첫 방송되는 최재형 PD의 '1박2일'로 새단장해 돌아온다. 새 '1박2일'에는 김승우, 엄태웅, 이수근, 차태현, 성시경, 김종민, 주원이 출연한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