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랜만에 삼실에 들어왔다.
젤 좋아하는 믹스 커피가 다 떨어지고 원두커피 스틱만 있다.
쩔수 없이 한잔 마셨지만...역시나...마신거 같지 않다.
요즘 커피 마시는 횟수가 늘어난것 같다.
많이 많이면 입덧이 심해서 조절중이긴 하지만...그게 쉽지는 않다.
저작자 표시
신고

'지금 이 순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보고 싶은 가족...  (0) 2011.08.19
송도-을왕리  (0) 2011.08.15
비어 버린 커피...  (0) 2011.08.12
강화도 낚시...  (0) 2011.08.04
지난 태풍(장마??)때  (4) 2011.07.30
분당이다.  (0) 2011.07.30


티스토리 툴바